뉴스핌

주요뉴스라이프·여행

남원 춘향제, '대한민국 명품우수축제' 선정

기사등록 :2019-11-08 11:23

[남원=뉴스핌] 이백수 기자 = 전북 남원시는 국회본관 귀빈실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 내고향 명품축제'에서 남원 춘향제가 '명품우수축제'로, 이환주 남원시장이 '명품축제 리더십'부문에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올해로 89회를 맞은 춘향제는 우리나라 전통축제의 진수를 이어, 전통과 현대, 예술성과 대중성이 어우러질 수 있는 다양한 공연으로 구성한 점, 안전하고 질서있는 축제 운영이 돋보여 명품우수축제로 선정됐다.

 

남원 춘향제 행사 모습[사진=남원시청]

또한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 다양한 현안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등 뛰어난 리더십으로 남원시정을 이끌고 있는 이환주 남원시장은 춘향제가 명품축제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과 격려에 힘쓴 점이 높이 평가돼 '명품축제 리더십' 부문에 선정됐다.

한류문화산업진흥원과 도전한국인운동본부에서 주관한 이번 시상은 지역경제와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한 성공적인 지역축제와 명품축제 조성에 기여한 뛰어난 리더십을 보여준 인물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번 제3회 대한민국 내고향 명품축제에서는 올해 춘향제를 비롯해, 광양매화축제, 부산 불꽃축제, 화천산천어축제 등이 선정됐다.

한편 제89회 춘향제는 지난 5월 8일부터 5월 12일까지 5일간 '광한춘몽 사랑에 빠지다'란 주제로 80여편의 각종 공연과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구성, 꿈같은 봄날의 축제로 개최된 바 있다.

lbs096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