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장수군, 국도위험도로·병목지점 개선 국비 105억 확보

기사등록 :2019-11-08 12:53

[장수=뉴스핌] 이백수 기자 = 전북 장수군이 노단지구 위험도로 4개 지구에 대한 개선사업을 위한 국비 105억원을 확보했다고 8일 밝혔다.

장수군에 따르면 번암면사무소 앞 국도 19호선 구간의 급커브로 인한 시야확보 장애와 도로 폭 협소로 인한 교통사고, 상가 차량돌진, 보행자 안전 위험에 노출돼 선형개량 사업 시급성이 제기돼 왔다.

 

도로 선형작업이 진행될 장수읍 개정리 개정사거리 전경[사진=장수군청]

이에 장영수 군수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은 남원국토관리사무소와 익산국토관리청, 국토교통부에 수차례에 걸쳐 방문 건의했으며 그 결과 국도 위험도로 및 병목지점개선사업 5개년 계획 제6단계 수정계획에 반영돼 국비 총 105억원을 국토교통부로 부터 확보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번 예산 확보를 통해 번암면사무소 앞 국도19호선 구간과 번암면 대론리 수척마을~원대론마을, 장계면 장계리 장계사거리, 계남면 호덕리 장수IC, 장수읍 개정리 개정사거리를 대상으로 직선도로와 회전교차로 등 도로 선형 사업이 2022년에 완료될 예정이다.

lbs096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