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정치

러시아, 내년 전승행사에 문재인 대통령 초청..."참석여부 검토중"

기사등록 :2019-11-12 20:55

트럼프 대통령·김정은 위원장도 초청...확답없어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러시아가 내년 5월 열리는 2차 세계대전 승전 75주년 기념 행사에 문재인 대통령을 초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외교부 관계자는 "2020년 5월 러시아 전승 75주년 행사와 관련해 러시아 측으로부터 초청을 받아 관련 사항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서울= 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6월 29일 오사카 한 호텔에서 열린 한-러 정상회담에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과 악수하고 있다. [사진=청와대페이스북] 2019.6.29 photo@newspim.com

앞서 러시아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도 행사에 초청했다. 다만 미국과 북한 측에서 참석 관련 답변은 받지 못했다.

러시아는 5월 9일을 2차세계대전 중 나치 독일을 상대로 한 '대조국 전쟁(Great Patriotic War)'에서 승리를 선언한 승전기념일로 정하고 매년 행사를 열고 있다. 크렘린 궁 앞 붉은광장 군사퍼레이드 등 기념행사가 진행된다.

onewa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