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외신출처

[사진] 법정에 나온 93세 유태인 수용소 경비병

기사등록 :2019-11-12 22:54

 

[함부르크 로이터=뉴스핌]김근철 기자=2차셰계대전 당시 나치 SS(친위대) 소속으로 슈튜트호프 유태인 수용소에서 경비병으로 근무했던 93세의 남성이 12일(현지시간) 휠체어를 탄 채 독일 함부르크 법원에 출두하고 있다. 독일 검찰은 '브루노 D'로 알려진 이 남성을 살인 방조 혐의로 기소했다. 2019.11.12. kckim100@newspim.com

kckim10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