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류현진, 3년간 5700만달러에 LA 에인절스와 FA 계약 예상"

기사등록 :2019-11-29 07:47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류현진의 FA 몸값이 3년간 5700만달러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뉴욕 매체 'SNY'는 28일(한국시간) FA 11명의 예상 랭킹을 게재, "류현진(32)의 경우 3년 5700만달러(약 672억원) 계약"을 예상했다. 류현진은 잭 휠러, 매디슨 범가너보다 낮은 FA 랭킹 8위에 자리했다.

류현진의 몸값이 3년간 5700만달러로 예상됐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 매체는 "만약 LA 에인절스가 콜이나 스트라스버그를 놓치게 되면 내셔널리그 평균자책점 1위(2.32) 투수를 노릴 것이다. 류현진은 조정 평균자책점 179를 기록했다. 류현진이 늦여름 부진만 없었더라면, 제이콥 디그롬을 제치고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수상했을 지도 모른다. FA 시장에서 괜찮은 계약을 해야만 할 것이다"라고 평했다.

이와함께 SNY는 FA 톱3로 게릿 콜, 앤서니 렌던, 스티븐 스트라스버그를 선정했다. 게릿 콜은 8년간 2억9000만달러(약 3419억원)에 뉴욕 양키스와 계약, 앤서니 렌던은 7년간 2억3000만달러(약 2712억원)에 LA 다저스와 계약, 스트라스버그는 6년 1억8500만달러(약 2181억원)에 워싱턴행을 전망했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