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속초시, 겨울철 대설·한파 종합대응체계 구축

기사등록 :2019-12-03 11:07

4단계 상황관리 운영체계로 총력 대응

[속초=뉴스핌] 이순철 기자 = 강원 속초시는 겨울철 대설·한파 대응체계 구축으로 원활한 교통소통 및 시민 인명피해와 사유재산 피해 최소화를 위해 부서별로 신속하고 체계적인 겨울철 대설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본격적인 준비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속초=뉴스핌] 이순철 기자 = 강원 속초시가 2일 시청 디지털상황실에서 대설에 대비한 제설작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2019년 겨울철 대설 종합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사진=속초시] 2019.12.03 grsoon815@newspim.com

이를 위해 시는 지난 2일 속초시청 디지털상황실에서 겨울철 기상전망을 면밀히 분석하고 기상상황에 따라 맞춤형 대응태세를 준비하기 위해 비상근무 체계 및 단계별 장비투입계획으로 대설에 대비한 제설작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2019년 겨울철 대설 종합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시는 상황관리에 있어서 준비단계, 비상Ⅰ·Ⅱ·Ⅲ단계 등 4단계의 상황관리 운영체계로 안전총괄과를 중심으로 24시간 재난상황실을 운영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도로제설 중점 추진방향으로 대설 상황에 따라 제설구역을 지정해 Ⅰ·Ⅱ·Ⅲ단계로 밀어내기 32개 노선 102㎞, 실어내기 138개 노선 108㎞를 시보유 장비와 임차장비 등 총 115대의 장비를 투입해 제설작업을 추진한다.

특히 시는 강설 초기단계부터 친환경 제설제 사용, 습염식 제설방법과 해수를 병행하여 도로에 살수하는 등 예산절감과 함께 친환경적 제설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철수 속초시장은 "폭설시 지역사회단체, 인근 지자체, 군부대 등 민․관․군 제설지원 협력체계 가동과 각 분야별로 대설에 철저한 대비와 상호협조로 철저하게 대비하길 바란다"며 "강설시 도로변에 주・정차된 차량으로 제설작업에 어려움이 없도록 가급적 도로변 주·정차를 자제하고, 내 집 앞 내 점포 눈 치우기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지속적으로 홍보할 것"을 당부했다.

grsoon81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