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평택시, 풍수해보험 가입 '독려'…자연재해로 소중한 재산 보호

기사등록 :2020-01-14 17:09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평택시가 2020년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 독려하고 나섰다.

14일 시에 따르면 풍수해보험은 정부 정책보험으로 행정안전부가 관장하고 민영보험사가 운영하며 보험금의 일부를 국가와 지자체에서 부담해 비교적 저렴한 비용으로 자연재해로부터 소중한 재산을 보호할 수 있다.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풍수해보험가입 홍보 포스터 [사진=평택시청] 2020.01.14 lsg0025@newspim.com

가입대상은 주택(동산포함),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상가․공장(소상공인)으로 자연재해 대상은 태풍·홍수·호우·강풍·풍랑·해일·대설·지진 등 8개 유형이며 재해로 피해를 입으면 피해 정도에 따라 가입금액의 최고 90%까지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지난해 평택시 가입자 중 풍수해보험금 총 지급 건수는 37건이며 보험금 총 수령액은 2억7600여 만원이다.

풍수해보험 가입요령은 국민재난안전포털(www.safekorea.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가입문의는 거주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안전총괄관(031-8024-4925) 또는 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보험, KB손해보험, NH손해보험 등 풍수해보험 판매 보험사에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많은 시민들이 풍수해보험에 가입해 자연재해 피해에 미리 대비하고 특히 재난취약계층인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이 반드시 가입할 수 있도록 주변에서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며 "올해부터는 소상공인(상가·공장)도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고 알렸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