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박병호 전남도 행정부지사, 고병원성AI 방역현장 점검

기사등록 :2020-01-14 17:12

[무안=뉴스핌] 지영봉 기자 =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저병원성 AI(조류인플루엔자)가 계속 검출되고 있고, 지난해 12월 겨울 철새 36만7000여 마리가 날아옴에 따라 14일 나주 소재 사조원 오리도축장을 방문해 방역 현장을 점검하고 근무자를 격려했다.

이날 현재까지 야생조류에서 저병원성 AI 19건이 검출됐다. 지역별로 충남 5건, 경북 4건, 경남 3건, 경기와 충북 각 2건, 서울과 강원, 전북 각 1건이며, 전남에선 아직 검출되지 않았다.

전남도 청사 [사진=지영봉 기자]

박병호 부지사는 "최근 유럽, 대만의 가금농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계속 발생하고, 중국에서도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검출되고 있다"며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강화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축산농가에선 △철새도래지 출입금지 △도축장, 산란계, 오리농가 소독 강화 △농가 출입차량 통제·소독 △오리농가 일제 입식·출하 등을 지켜야 한다.

세계동물보건기구(OIE)의 발생 보고를 분석한 결과 폴란드에서 지난 2~7일 가금농가에서 9건, 슬로바키아에서 10일 1건, 대만에서 올 들어 12건, 중국에서 10일 야생조류 2건 등이 발생했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