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안성시보건소, 여성대상 유방암 무료 선별검사 실시

기사등록 :2020-01-14 17:24

[안성=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안성시보건소는 다음달 3일부터 안성시에 거주하는 35~64세 여성 300명을 대상으로 유방암 선별검사(혈액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검사는 다음달 3일부터 14일까지 평일 오후 1시부터~4시에 예약자에 한해 검사당일 보건소 2층 방문보건팀에 방문접수해 실시하면 된다.

[안성=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안성시보건소 전경[사진=안성시청]2020.01.06 lsg0025@newspim.com

검사방법은 채혈이며 검사 후 15일 이내에 검사결과를 우편발송 한다. 결과 상 고위험군이면 보건소 방문해 진료의뢰서를 발급받아 상급병원에서 확진검사를 실시하면 된다.

다만 의료급여수급자, 건강보험 하위 50%인 국가암검진 대상자는 반드시 국가암검진(유방촬영)을 유방암 확진받기 전 실시해야 추후 '암환자의료비지원사업'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여성친화 예방보건사업이 원활하게 이뤄져 유방암을 조기 발견하고 치료해 사회·경제적으로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유방암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보건소는 대상자 30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으며 자세한 문의사항은 보건소(031-678-5742)로 하면 된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