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허태수 GS 회장, 첫 경영화두 '혁신' 제시

기사등록 :2020-01-14 18:11

"스타트업 등 파트너들과 협력 기업 지속가능성 높여"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허태수 GS그룹 회장 [사진=GS그룹] 2020.01.14 yunyun@newspim.com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허태수 GS그룹 회장이 취임 후 첫 경영화두로 혁신을 제시했다.

허 회장은 13일부터 이틀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디캠프에서 열린 '스탠포드 디자인 씽킹 심포지엄 2020'에서 GS 계열사 임직원 100여명과 함께 참석해 혁신을 강조했다.

'스탠포드 디자인 씽킹 심포지엄 2020'은 미국 스탠포드 대학교의 '스탠포드 이노베이션 & 디자인 연구센터' (이하 스탠포드 혁신센터)가 주최한 행사로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중심으로 한 선진 기업들이 도입하고 실행하는 문제 해결 혁신 방법론 중 하나로 알려진 디자인 씽킹을 기업과 학계에 소개하는 자리다. 또한 디자인 씽킹을 통해 해결된 혁신적 활동 사례 및 문화와 산업의 변화를 이끌어 낸 다양한 연구 결과물도 공유했다.

허 회장은 연초 신년 모임에서 '디지털'을 중심으로 변화를 강조한 데 이어 이번 행사에서 임원을 대상으로 혁신 마인드를 독려하는 기회를 마련함으로써 변화의 신호탄을 올린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 경영 환경이 녹록치 않다는 의미로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면 안 된다는 위기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나아가 GS가 불확실성을 기회로 바꾸는 퍼스트 무버(First mover)가 되지 않으면 글로벌  경쟁에서 도태될 지 모른다는 절박함도 담겨있다.

허 회장은 스탠포드대 디자인 센터장인 래리 라이퍼 기계공학과 교수 등과 만나 "외부와 협업하는 오픈 이노베이션과 실리콘 밸리 선진 기업들이 도입해 검증 받은 혁신 방법론을 GS계열사에 적극 전파해 혁신의 원동력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yuny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