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화훼농가 돕기 나선 김해시, 소비촉진 직거래장터 운영

기사등록 :2020-02-14 17:19

[김해=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 김해시는 14일 오후 2시 시청 입구에서 화훼농가의 어려움을 나누기 위한 화훼 소비촉진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허성곤 김해시장(왼쪽 다섯 번째)이 14일 오후 시청 입구에서 열린 화훼 소비촉진 직거래 장터에서 꽃을 구입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남경문 기자] 2020.02.14 news2349@newspim.com

이번 직거래 장터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졸업식 등 각종 행사 축소 내지 취소로 꽃 소비가 줄고 가격이 급락,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것이다.

대동면에서 공동선별해 품질이 뛰어난 장미(스프레이, 스탠다드)를 1송이 당 1000원에 판매했다.

허성곤 시장은 발렌타인데이인 이날 직거래 장터를 찾아 사랑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꽃을 구매하면서 참가자를 격려했다.

시는 화훼 소비 촉진을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펴고 있다.

시는 관내 최대 절화류 생산단지인 대동면에서 시청 직원을 대상으로 사전 신청을 받아 미니 해바리기, 소국, 라넌큘러스를 판매하도록 했다.

농어촌발전기금 융자 지원을 추가로 시행하고 사무실 꽃 생활화(1테이블 1플라워)를 기존 월 2회에서 주 1회로 확대했다.

시청 전 부서, 유관기관, 업체에 꽃 소비 활성화 운동 동참을 요청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