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신지애,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6500장 중앙자살예방센터에 추가 기부

기사등록 :2020-03-25 09:30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신지애(32·세마스포츠마케팅)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중앙자살예방센터에 마스크 6500장을 추가 기부했다.

마스크를 기부한 신지애. [사진= 중앙자살예방센터]

3월 초 자살유가족 가정과 탈북청소년들을 위해 2000장을 기부한데 이어 두 번째다.

마스크는 신지애 선수의 뜻에 따라 전국 17개 광역 자살예방센터 및 정신건강복지센터에 보내져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위해 쓰여질 예정이다.

중앙자살예방센터 백종우 센터장은 "상대적으로 소외된 감염 취약 계층의 안전을 지키는데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일본골프투어(JLPGA) 24승과 평균 타수 1위에 빛나는 신지애는 2016년부터 꾸준히 자살 유가족 자녀와 탈북청소년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