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단독] 미래통합당, 성남시의원 보선에 피선거권 제한 후보 공천

기사등록 :2020-03-26 19:18

경기도당, 성남시라선거구 경선 참가 후보에 공천 자동 궐위
정용한 경선후보 "공천탈락으로 모두 철수해 숙고중"

[성남=뉴스핌] 정종일 기자 = 미래통합당 경기도당이 후보 자격제한 기간중인 후보를 공천해 문제가 되고 있다.

[성남=뉴스핌] 정종일 기자 = 26일 중앙선관위로부터 피선거권 제한사유로 인해 후보 등록이 불가능해진 4.15총선 경기도 성남시 라선거구 시의원 보궐선거 미래통합당 박용승 후보. 2020.03.26 observer0021@newspim.com

오는 4.15총선에서 시의원 보궐선거가 치뤄지는 성남시 라선거구에 미래통합당이 공천한 박용승 후보가 피선거권 제한으로 후보등록이 불가능한 상황이 벌어졌다.

미래통합당 경기도당에 따르면 26일 중앙선관위에서 범죄경력 확인 중 박용승 후보에 대한 입후보 자격제한 내역이 있음을 통보를 받고 혼란에 빠진 상황이다.

잘못된 후보 공천에 따른 파장은 미래통합당의 후보검증 능력 부재라는 후폭풍을 예고하고 있는 상태다.

경기도당은 박용승 후보의 입후보 자격제한 사안 발생에 따라 당초 경선에 참여했던 정용한 경선후보에게 후보공천이 자동 궐위된다고 밝혔다.

정용한 경선후보는 "공천 탈락에 따라 이미 선거사무실도 철수하고 조직도 해산한 상황이어서 공천 궐위를 받아들여야 할지에 대해 숙고하고 있다"고 말했다.

observer002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