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한화 이글스 2군선수 1명 발열 증세... 서산 퓨처스 훈련 중단

기사등록 :2020-03-27 10:04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한화이글스 퓨처스(2군)에서 선수 1명이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여 훈련이 중단됐다.

한화 서산 전용 연습구장. [사진= 한화이글스]

프로야구 구단 한화는 27일 "퓨처스 선수 1명이 발열 증세를 보임에 따라 충남 서산에서 진행해오던 퓨처스 훈련을 이날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해당 선수는 26일 밤 발열 증세를 보이자 즉시 구단에 통보했다. 서산 지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진을 받은 후 자택 격리 중이다.

한화는 "퓨처스팀에 구장 전면 폐쇄 및 훈련과 단체행동 금지, 전 인원의 외부 접촉 금지 등의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서산구장에서는 모든 구성원에 대해 1일 3회에 걸쳐 발열체크를 진행하는 등 수시로 선수들의 감염예방 관리를 진행해 왔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