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레고켐바이오, 英 익수다와 2800억 규모 기술이전 계약 체결

기사등록 :2020-05-14 11:10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이하 레고켐바이오)는 영국 익수다 테라퓨틱스와 항체-약물복합체(ADC) 항암제 후보물질의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물질은 레고켐바이오가 스위스 항체개발 전문기업 노브이뮨과 공동개발한 것으로, 계약은 글로벌시장 독점권을 부여하는 내용이 포함된다.

이번 계약으로 레고켐바이오는 선급금 약 61억원과 개발 단계별 기술료(마일스톤)을 포함해 총 2784억원의 기술료를 지급받게 된다. 시판허가를 획득하면 이와 별도로 매출에 따른 경상기술료(로열티)를 추가 수령한다. 이번 계약에는 익수다사 이 물질을 제3자에 기술이전하면 받게 되는 모든 기술료 수익금은 합의된 비율에 따라 추가로 수령받는 수익배분 조건도 포함됐다.

[이미지=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

ADC는 특정 세포를 표적하는 항체에 암 세포를 죽이는 약물을 붙인 형태다. ADC 항암제는 암세포에 붙을 때만 독성이 나타나는데 일부 환자들에게만 효과가 나타나는 기존 항체 의약품과 달리 부작용 없이 약효가 높다.

익수다사는 지난 달 레고켐바이오와 3개 타깃에 적용하는 ADC 플랫폼 기술 'ConjuALL'을 4963억원 규모로 기술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용주 레고켐바이오 대표이사는 "당사 고유의 차세대 톡신이 적용된 후보물질이란 점이 중요하다"라며 "이 후보물질의 성공적인 임상결과가 도출 되면 향후 레고켐의 다양한 ADC 파이프라인의 가치도 크게 상승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allze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