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돌잔치 참석 고양 60대 확진…국립암센터 공사현장 폐쇄

기사등록 :2020-05-22 15:51

[고양=뉴스핌] 이경환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일산동구 마두동에 거주하는 60대 중국 국적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0일 부천에서 가족 돌잔치에 참석했다가 20일 부천시로부터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라는 통보에 따라 21일 오전 9시20분께 일산동구보건서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돌잔치에는 지난 6일 인천시 미추홀구 탑코인노래방에서 감염된 택시기사(49)가 프리랜서 사진사로 촬영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16일 기침증상이 발생했던 것으로 조사됐다고 시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날 최종 확진판정을 받은 A씨는 지난 5~21일 국림암센터 공사현장에서 근무했던 것으로 파악돼 시는 이날 오전 8시30분 암센터 공사현장을 폐쇄하고, 현장 근로자 207명에 대한 검체 채취를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현재 A씨는 경기도의료원 성남병원으로 이송됐고, A씨와 접촉한 공사장 관계자들에게 자체격리를 권고했다"며 "A씨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l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