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광주 사찰 다녀온 파주 20대 여성 확진…가족 2명 자가격리

기사등록 :2020-06-29 11:11

[파주=뉴스핌] 이경환 기자 = 경기 파주시는 문산읍에 거주하는 20대 여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에서 배포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디지털 그래픽 [자료=U.S. CDC]

A씨는 지난 23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30분 가량 광주광역시의 한 사찰 법회에서 광주 36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A씨는 자차를 이용해 모친과 함께 사찰을 방문했으며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돼 지난 28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이날 오전 양성 반응이 나왔다.

동행한 모친은 음성으로 판정됐다.

시 관계자는 "A씨와 함께 거주하는 가족 2명에 대해서도 자가격리 조치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의뢰했다"고 말했다.

l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