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라이프·여행

코로나 여파에도 안전한 여행…언택트관광지 100선

기사등록 :2020-06-29 16:22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7개 지역관광공사(RTO)로 구성된 지역관광기관협의회는 국민이 코로나를 피해 상대적으로 안전하게 국내여행을 할 수 있도록 전국 '언택트관광지 100선'을 선정, 29일 발표했다.

언택트관광지로 선정된 100곳은 경기 평택 바람새마을 소풍정원과 경북 영덕 벌영리메타세콰이어길, 대전 한밭수목원, 부산 황령산, 서울 몽촌토성, 인천 교동도, 제주 고살리 숲길 등이다. 지역관광공사 등에서 각각 추천한 해당 지역 관광지 중 ▲기존에 잘 알려지지 않은 관광지 ▲개별 여행 및 가족단위 테마 관광지 ▲야외 관광지 ▲자체 입장객수 제한을 통해 거리두기 여행을 실천하는 관광지 등 기준 요건을 검토해 정해졌다.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대전광역시 계족산황톳길 [사진=대전마케팅공사] 2020.06.29 starzooboo@newspim.com

협의회는 이들 관광지를 2020 특별 여행주간(7월 1~19일)과 연계, 적극 홍보해 안전 여행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아울러 여름 여행성수기를 맞아 일부 유명관광지의 관광객 편중 현상을 해소하면서 여행수요를 분산시키는 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정창욱 국민관광전략팀장은 "지역관광공사와 협력해 안전여행을 코로나 시대 새로운 여행문화로 정착시키는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안전여행 문화 확립은 물론 신규 관광콘텐츠 발굴에 적극 나서 국내여행을 더욱 활성화시키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tarzoob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