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박은상 위메프 대표, 건강상 문제로 휴직...복귀 시점은 미정

기사등록 :2020-06-30 17:16

"별도 선임 없다" 일축...임시 경영체제로 전환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지난 10년간 위메프를 이끌어온 박은상 대표이사가 30일 건강상 이유로 휴직했다.

위메프에 따르면 박 대표는 지난해 대규모 투자 건 마무리 이후 건강 악화 등을 사유로 지난달 1일부터 한 달간 안식년 휴가를 사용했다.

위메프 박은상 대표[사진=위메프]

당초 박 대표는 안식년 휴가 이후 7월 1일 복귀 예정이었지만 더 휴식이 필요하다는 진단으로 이번 휴직을 결정하게 됐다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다만 별도 대표 선임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박 대표의 건강이 회복되면 휴직 기간 중이라도 바로 복귀한다는 방침이다. 휴직 기간은 미정이다.

박 대표의 휴직 기간 동안 각 4개 부문별 조직장 체제의 임시 경영체제로 유지된다.

nrd812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