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성희롱' 논란 충주시청 소속 여자조정 감독 파면

기사등록 :2020-07-31 16:28

[충주=뉴스핌] 이주현 기자 = 여자 선수를 성희롱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충북 충주시청 여자 조정팀 감독이 파면됐다.

충주시청사 전경 [사진=충주시] 2020.07.31 syp2035@newspim.com

31일 충주시에 따르면 감독 A씨가 여성 선수들에게 밤늦게 수차례 전화를 하거나, 승용차, 숙소 등에서 신체를 더듬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는 체육계와 시의 실태 조사 과정에서 밝혀진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의혹에 대해 일부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는 직장운동경기부 운영위원회를 열어 A씨에 대해 파면 조처를 내렸다. 형사고발도 할 예정이다.

시는 향후 여성 감독을 우선 임용하고, 여성 전문 트레이너도 채용할 방침이다.

또 지도자와 선수들에 대한 성폭력 등 4개 폭력 예방교육과 성인지 교육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cosmosjh88@naver.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