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죄 없는 1만 6천명 노래연습장 강제적 행정명령 억울하다"

기사등록 :2020-09-10 13:46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서울, 인천, 경기도연합 노래연습장업협회에 의해 열린 노래연습장 업주 생계 대책 마련 공동 호소문 발표 기자회견에서 관계자가 발언하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코로나19 확산 속에서 수개월간 ‘고위험’이라 낙인찍혀 겪고 있는 생활고를 호소하며 고위험시설 기준 전면 재검토와 건물주의 임대료 행정명령 등을 촉구했다. 2020.09.10 alwaysam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