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구서 하루만에 4명 추가 확진...지역감염 사례

기사등록 :2020-09-16 12:15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지난 15일 하루동안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던 대구에서 지역감염 사례 4명이 발생해 16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7116명으로 늘어났다.

이날 발생한 추가 확진자는 중구 거주 70대 남성 A씨, 동구 거주 70대 남성 B씨와 동거 가족 70대 여성 C씨, 수성구 거주 20대 여성 D씨 등 4명이다.

코로나19 음압병실[사진=뉴스핌DB] 2020.09.16 nulcheon@newspim.com

A씨는 지난 3일 양성판정을 받은 '경산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 해제를 위한 진단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 '경산 획진자'는 지난달 29일 대구 동충하초 사업설명회에 참석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A씨의 추가 확진판정으로 '동충하초 사업설명회' 연관 확진자는 20명으로 늘어났다.

B씨는 기침, 인후통 등 유증상을 보여 시행한 진단검사에서 양성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B씨의 동거가족인 C씨도 접촉자 검진으로 확진판정을 받아 가족 간 감염사례로 추정된다.

D씨는 두통과 복통 등의 증세로 진단검사를 받아 양성 확진판정을 받았다.

대구시와 보건당국은 현재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하는 한편 추가 감염 차단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대구지역의 이날 현재 격리 치료환자는 76명이며 이들은 지역 내 4곳의 병원에서 입원치료받고 있다.

전날 하루동안 4명의 확진환자가 퇴원해 현재까지 누적 완치자는 6960명으로 늘어났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