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사진] 벨라루스 경찰 만행 규탄하는 '비너스' 작품

기사등록 :2020-09-16 21:06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벨라수스 화가 야나 체르노바가 벨라루스 경찰의 시위대 폭력 진압을 규탄하는 의미로 구타 당한 여성을 형상화한 '벨라루시아의 비너스'라는 작품을 내놓았다. 옛 소비에트연방(소련) 독립국인 벨라루스에서는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2020.09.16 Yana Chernova/Handout via REUTERS go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