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영상

[영상] 원인철 "수집한 첩보에 '월북' 단어 있고 '시신' 단어 없었다"

기사등록 :2020-10-08 17:30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원인철 합동참모의장이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모 씨의 총격 피살 사건과 관련해 "수집한 북한군 대화 내용 첩보에 '월북' 단어가 있었으며, 시신·사체와 같은 단어는 없었다"고 밝혔다.

원 의장은 8일 서울 용산구 합동참모본부 청사에서 열린 합참 국정감사에서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anp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