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전주 아파트 계단서 사제 폭발물 터져... 20대 남성 손가락 절단

기사등록 :2020-10-18 06:44

"아파트 거주 여자친구 만나러 온 부상 남성 소지 폭발물인 듯"

[전주=뉴스핌] 홍재희 기자 = 전북 전주시 덕진구 만성동 한 아파트 계단에서 사제로 보이는 폭발물이 터져 20대 남성 손가락이 잘렸다.

17일 오후 8시 9분께 전주시 만성동의 한 아파트 3층 계단에서 폭발물이 터져 A(28) 씨가 손가락이 절단되는 등 손 부위에 상처를 입고 전북대학교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로고[사진=뉴스핌DB]

이 아파트에 사는 주민들은 '쾅'하는 큰 소리와 함께 폭발물이 터져 놀랐다고 말했다.

A씨는 이날 여자친구 아파트를 찾았다가 2층인 여자친구 집에서 여자친구의 아버지가 나오자 3층 계단으로 올라가다 폭발물이 터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몇년 전부터 좋아한 여자 친구가 자신과의 만남을 거절하자 이런 일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며 "폭발물 잔해를 수거해 분석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obliviat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