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핀란드 '슬러시2020'에 온라인 '케이-스타트업관'개설...40개사 참가

기사등록 :2020-10-18 12:00

19일부터 내달 13일가지 4주간 운영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해외 스타트업 전시회에 국내 스타트업을 한곳에 모은 '케이-스타트업 (KSTARTUP)관'이 최초로 열린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유럽 최대 스타트업 축제인 핀란드의 '슬러시(SLUSH) 2020'에 참가하는 스타트업을 한 곳에 모은 '케이-스타트업관'을 19일부터 내달 13일까지 4주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그래픽=중소벤처기업부]

슬러시(SLUSH)는 2008년 시작돼 전세계 스타트업과 투자자들이 모이는 유럽 최대 스타트업 행사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올해는 9월 22일부터 12월 3일까지 온라인으로만 진행한다.

중기부에 따르면 이번 케이스타트업관에 참여하는 국내 스타트업은 총 40개사로 창업진흥원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등 5개 기관을 통해 선발됐다.

40개 스타트업은 슬러시(SLUSH) 2020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전시관에 설치된 '케이-스타트업관'에 개별 온라인 부스를 조성해 회사와 보유기술 등을 소개하는 영상 등 디지털 콘텐츠를 게시한다

중기부는 이번 케이-스타트업관을 우리나라 스타트업 현황을 소개하는 콘텐츠도 함께 울린다. 특히 11월19일부터 3일간 서울에서 열리는 '컴업(COMEUP)2020' 사이트(www.kcomeup.com)와도 연계, 전세계 투자자들이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구성했다.

김민규 기술창업과장은 "그동안 해외 스타트업 전시회에 참여시 국내 스타트업을 모은 단일관 없이 지자체 또는 기관별로 분산운영돼 홍보 효과가 반감된다는 평가아래 통합관을 운영하게 됐다"며 "스타트업들의 투자유치는 물론 11월 '컴업2020' 홍보효과도 기대한다"고 밝혔다.

pya840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