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채팅앱서 만난 20대 여성 모텔 감금한 중학교 교사 입건

기사등록 :2021-02-23 10:37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채팅앱으로 만난 20대 여성을 모텔에 감금한 30대 중학교 교사가 경찰에 입건됐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감금 혐의로 A(31)씨를 입건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1일 오전 2시 50분께 인천시 중구 한 모텔에서 20대 여성 B씨를 약 30분간 감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살려 달라"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풀려났다.

A씨는 경찰에서 자신의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채팅앱을 통해 알게 돼 연락을 주고받다가 직접 만나 모텔로 간 후 A씨는 객실 밖으로 나가려는 B씨를 막은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인천 소재 모 중학교 교사인 것으로 전해졌다.경찰은 조만간 A씨를 불러 범행에 대한 정확한 사실관계를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이라 구체적인 내용을 밝힐 수 없다"며 "조사 후 인천시교육청에 수사 개시를 통보할지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