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광주소방, 각종 재난현장 활약 '드론운영팀' 운영

기사등록 :2021-02-23 17:46

[광주=뉴스핌] 조은정 기자 = 광주시 소방안전본부가 화재 등 각종 재난현장을 소방드론으로 중계할 수 있는 영상관제시스템을 구축했다.

23일 시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드론운영팀은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드론을 띄워 119종합상황실 및 각 소방서에 실시간으로 영상을 전송해 사각지대가 많은 대형재난 환경에서 지휘관이 입체적 관측 및 통합적 지휘를 수행한다.

소방드론은 소방관의 접근이 어려운 험준한 산악지역과 자연재해로 수색범위가 넓은 지역에서 소방관의 눈을 대신해 신속한 현장대응체계를 확립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드론운영팀 [사진=광주시] 2021.02.23 ej7648@newspim.com

소방드론은 지난해 11월 북구 소재 신용산교 인근에서 실종된 요구조자를 발견하는 등 총 108건(화재 19건, 수색 89건)의 현장에 출동해 소방관 제2의 눈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올해는 한 발 더 나아가 구급약품 운반 및 구명환 투하, 긴급대피방송 등이 가능한 다기능 중형 드론과 이동 영상관제가 가능한 드론운영차량을 도입해 재난현장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신생균 드론운영팀장은 "소방드론은 화재 등 각종 재난현장에서 소방관의 눈뿐만 아니라 이제는 손과 발이 돼 줄 것이다"며 "재난상황 발생 시 실시간 동시 출동이 가능한 드론스테이션 구축 등 재난현장에서 드론의 역할이 증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ej764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