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방탄소년단, 빌보드 '핫 100' 32주 차트인…최장 기록 경신

기사등록 :2021-04-07 09:45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에서 최장 차트인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4월 10일자)에 따르면, '다이나마이트(Dynamite)'는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30위에 올랐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20.12.16 alice09@newspim.com

지난해 8월 21일 전 세계 발매와 동시에 2주 연속 포함, 통산 3차례 '핫 100' 정상에 올랐던 '다이나마이트'는 32주 차트인에 성공하며 한국 가수 최장 차트인 기록을 또 경신했다.

또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통산 18번째 정상을 차지, 해당 차트가 생긴 이래 사상 최다 1위 기록을 세웠다. 빌보드에 따르면, 루이스 폰시, 대디 양키, 저스틴 비버가 2017년 함께 부른 '데스파시토(Despacito)'가 통산 17번 1위를 차지했는데, '다이나마이트'가 이 기록을 3년여 만에 경신하게 됐다.

이밖에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매기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6위를 기록했고,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에서는 13위에 오르며 '글로벌 메가 히트송'의 화력을 이어갔다.

'다이나마이트'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한 방탄소년단만의 '힐링송'으로, 발매된 지 8개월 가까이 지났음에도 각종 차트를 휩쓸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다.

특히 방탄소년단은 이 곡으로 '2021 그래미 어워드'에서 단독 공연을 펼치는 등 '21세기 팝 아이콘'으로 평가받고 있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