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안양시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 선정...국비 15억원 확보

기사등록 :2021-04-08 10:46

[안양=뉴스핌] 박승봉 기자 = "지혜를 공유하니 지역사회 문제해결의 실마리가 보입니다."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이 지난 7일 청사 접견실에서 열린 2021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 선정 참여기관 간담회에서 반가움을 감추지 않았다.

8일 시에 따르면 시와 안양대학교는 지난달 말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로 인해 국비 15억 원을 지원받는다.

안양시와 안양대학교는 지난달 말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로 인해 국비 15억 원을 지원받는다. [사진=안양시] 2021.04.08 1141world@newspim.com

스마트캠퍼스 챌린지 사업은 지자체·대학·기업이 합심, 혁신적 스마트기술을 지역사회에 적용하는 것이다. 신기술을 바탕으로 한 기업창업과 지자체 실증을 통해 지역발전을 견인하게 된다.

이날 간담회는 최대호 시장과 안종욱 안양대 교수, 기업체 대표 등이 참석해 향후 추진 로드맵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최 시장은 자신의 SNS(사회관계망 서비스)에서 간담회를 가졌음을 알리며 민·관·학이 참여하는 또 다른 협력모델이 만들어지게 됐다고 기쁨을 나타냈다.

만안구 안양4동 중앙시장과 삼덕공원 주변을 실증지역으로 지정해 이 일대에 가로등, 무선인터넷, CCTV 등의 역할을 수행할 통합 스마트폴을 설치하게 됨을 알렸다.

시의 스마트도시통합센터와 연계해 교통·생활·환경 분야의 취약함을 해소하고 지역주민의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는 점도 덧붙였다.

1141world@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