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뉴스

[영상] 민변 “北종업원 집단탈북 국정원 기획” 이병호 등 고발

[서울=뉴스핌] 이정용 기자 =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이 지난 2016년 북한식당 여종업원 집단 탈출 사건을 국가정보원이 기획했다는 의혹과 관련, 14일 검찰의 수사를 요청했다.

민변은 이날 오후 2시57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북한 해외식당 종업원 기획탈북범죄 의혹사건 고발장'을 제출했다.

민변은 이병호 전 국정원장과 홍용표 전 통일부장관을 국정원법 위반 등 혐의로 고발했다.

당시 식당 지배인 허강일씨는 지난 10일 언론 인터뷰에서 자신을 포함한 여종업원들이 자유의사로 귀순했다는 정부 발표와 달리 국정원의 지원으로 탈북했다는 이른바 '기획탈북'을 주장했다.

정부는 지난 2016년 4월 7일 허씨를 포함, 북한 여종업원 13명이 자유의사로 집단 탈북해 한국에 귀순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당시 20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있어 정부 발표를 두고 기획탈북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0479a@newspim.com


최신 영상 뉴스
이전 1 / 9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