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서울시청 앞 침묵 피켓팅 중인 간호사들~ 왜?

기사등록 :2021-01-21 14:29:13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는 침묵 피켓팅에 앞서 페이스 실드와 방역복을 착용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서울지역지부 간호사들이 2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 앞에서 서울시와의 면담 요청을 촉구하며 침묵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현장의 인력부족 문제를 알리고 서울시와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공문, 피켓팅, 기자회견 등으로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해왔으나 서울시가 면담요청에 무응답으로 일관하였기에 간호사들이 직접 침묵 피켓팅을 진행해 서울시와의 면담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21.01.21 dlsgur975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