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발표

기사등록 :2020-02-14 11:25:41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김정각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정책관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위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의 ‘사모펀드 현황 평가 및 제도개선 방향’ 합동 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김 정책관은 브리핑을 통해 사모펀드 시장이 불완전판매, 유동성 관리 실패 및 운용상 위법·부당행위 등 일부 부작용을 노출했다고 추진배경을 설명했다. 2020.02.14 alwaysam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