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사드 전면·확장 배치 기도 중단하라!

기사등록 :2020-02-14 12:39:14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방위비분담금으로 불법 사드 공사 뒷받침하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 및 사드 전면·확장 배치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들은 성주 사드기지는 아직 '임시배치' 상태이며 군사시설도 아니고 미군에게 정식으로 공여되지 않았다며 군사건설비를 한국이 부담해야 할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밝혔다. 2020.02.14 dlsgur975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