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포토

'이틀 남은 예산안, 국회의 방향은'

기사등록 :2020-11-30 15:00:52

넘겨보기 click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 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 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 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깃발이 바람에 흔들리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 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법안 처리 등으로 여야가 맞붙으며 560조 원 규모로 짜인 내년도 예산안 처리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건물이 보이고 있다. 국회법에 정해진 예산안 처리 법정 시한은 12월2일 이다. 2020.11.30 kilroy023@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