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newspim

'라디오스타' 박소담·이엘, "성형수술 제안 거절했다" 자연미인들의 남다른 외모 자신감

기사등록 :2016-01-24 00:30

 

20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엘과 박소담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캡처>dㅇㅇㅇㅇㅇㅇㅇㅇ

'라디오스타' 박소담·이엘, "성형수술 제안 거절했다" 자연미인들의 남다른 외모 자신감

[뉴스핌=대중문화부] 배우 박소담과 이엘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다른 외모 자신감을 드러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이 구역의 미친자는 나야'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소담, 이엘, 이해영 감독, 조세호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소담과 이엘은 "성형수술 제안을 거절했다"고 밝혔다.

박소담은 "나는 내 쌍커풀 없는 눈이 매력적이라고 생각한다. 성형으로도 만들 수 없는 눈이라 생각돼서 배우로서의 개성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엘은 "코 수술 제안도 있었고 여러 차례 성형 권유를 받았지만 다 거절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개성을 유지하는 것이 내 매력이지 않나 싶다"며 제일 자신있는 신체부위로 엉덩이를 꼽았다.

이어 이엘은 "선천적인 '오리 궁둥이'다"고 말하며 일어나 뒷태를 보여줘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했다. 

[뉴스핌 Newspim] 대중문화부 (newmedia@newspim.com)/페이스북 바로가기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