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부모, 아이 안전 확인하세요'...LG유플러스 '키즈워치2' 출시

기사등록 :2019-02-20 09:27

아이 위급상황, 보호자에게 경고알림
공시지원금으로 12만원 구매 가능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LG유플러스는 부모들이 아이와 떨어져 있어도 아이 안전을 확인할 수 있는 'U+카카오프렌즈키즈워치2'를 단독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실용성을 한층 높인 'U+카카오프렌즈키즈워치2'를 단독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카카오프렌즈키즈워치에 이어 후속으로 출시하는 U+카카오프렌즈키즈워치2는 아이 혼자서도 쉽게 착용이 가능하도록 손목밴드로 변경했고, 목걸이 재질은 튼튼한 천으로 변경해 실용성을 강화했다.

특히 에프터서비스(AS) 측면에서는 고객의 편의성과 전문성을 대폭 향상시킨 것이 큰 특징이다.

아이의 위치, 배터리 상태, 발자취 등을 확인할 수 있는 부모안심 기능으로 아이의 안전을 언제든지 확인할 수도 있다.

또 아이가 길을 잃거나 위급상황일 때는 보호자에게 자녀의 위치와 함께 경고 알림을 보내고, 아이가 통화가 연결되지 않을 때는 부모 스마트폰에서 아이의 키즈워치를 제어해 전화를 걸 수 있다.

색상은 블루와 핑크 2종류로 각각 라이언과 어피치 캐릭터 디자인이다.

배터리는 한 번 충전하면 연속 통화 시 2시간, 기능 미사용 시 100시간 사용이 가능하다.

아이가 실수로 물을 묻히거나 운동장이나 놀이터에서 놀다가 흙먼지가 묻어도 기계에 전혀 문제가 없는 생활 방수 및 방진 기능도 지원한다.

U+카카오프렌즈키즈워치2는 전국 매장 및 공식 온라인몰 U+Shop (www.uplus.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출고가는 27만5000원이고, 공시지원금으로 구매 시 15만5000원을 지원받아 12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키즈 전용 요금제인 키즈워치 월정액(LTE Wearable KIDS)은 월 8800원에 데이터 200MB와 음성 50분을 제공한다.

 

abc123@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