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글로벌

중진공, 베트남 모바일 결제시장에 국내 기업 진출 지원

기사등록 :2019-09-20 10:16

하렉스인포텍과 베트남 현지 투자그룹 ‘VIG’ 투자 업무협약 체결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 진출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가시적인 성과가 베트남에서 나왔다.

중진공은 지난 19일 베트남 호치민 소피텔호텔에서 국내 기업 '하렉스인포텍'과 베트남 인베스트 그룹(VIG)이 투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하렉스인포텍은 '유비페이(UBpay)'로 알려진 모바일 간편결제 공유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중진공 호치민 비즈니스 인큐베이터와 베트남 중앙은행의 기업소개, 법률자문 등 지원을 통해 VIG로부터 3000만달러의 투자유치를 이끌어내고, 연내 베트남 현지법인 유비베트남(UB Vietnam)을 설립하기로 했다.

유비베트남(UB Vietnam)은 하렉스인포텍과 VIG가 각각 50%의 지분으로 공동 투자해 연내 설립할 계획이며, 총 투자금액은 6000만 달러다. 이로써 향후 베트남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이 유비페이(UBpay) 플랫폼을 활용해 모바일 간편 결제, 송금 등을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박경양 하렉스인포텍 대표는 "중진공의 호치민 비즈니스인큐베이터의 도움으로 신남방시장인 베트남에 직접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했다"며 "모바일 플랫폼 제공을 통해 베트남 내 많은 소비자와 중소벤처기업, 소상공인이 금전적, 시간적 혜택을 누릴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중진공은 해외거점을 통해 우리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 마케팅, 법률자문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줄 왼쪽부터) 레 민 찌(Le Minh Tri) 인슈어테크 대표, 두번째 박경양 하레스인포텍 대표, 사이공비엣 도안 민 후엔(Doan Minh Huyen)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09.20 [사진=중진공]

 

204m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