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증권·금융

KB국민은행, 투자상품 심의절차 강화…평가체계도 손질

기사등록 :2019-10-01 15:28

상품심의단계 4단계로 확대…투자상품협의체 신설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KB국민은행은 고객 중심의 자산관리 강화를 위해 금융투자상품 판매 및 서비스 체계를 전면 개편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우선 판매 상품을 선정하는 상품위원회 심의절차를 강화키로 했다. KB국민은행 상품위원회는 상품전문가, 부동산전문가, 금융시장전문가, 소비자보호담당자 등 다양한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판매할 상품을 심의하고 있다.

이에 더해 심의 단계도 강화한다. 상품위원회 심의 전 단계에서 철저한 사전 검토가 필요하다는 판단 하에 심의절차를 3단계에서 4단계(상품부서 담당자 검토→투자상품협의체(신설) 검토→리스크 및 준법 관련 부서 점검→상품위원회 심의) 로 확대한다. 은행 내 투자상품 실무 전문가로 구성된 사전협의체를 신설해 투자상품 판매 리스크를 더욱 세밀하게 살펴볼 계획이다.

또한 고객 자산관리 관점의 안정적인 상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특히 변동성이 커진 최근 금융시장 환경과 안전자산을 선호하는 은행 고객의 특성을 반영해 위험이 크지 않은 채권형이나 혼합형 상품, 포트폴리오 중심의 상품판매를 확대한다.

이를 위해 투자대상 자산별 특성 및 투자위험을 고려한 상품판매 가이드라인을 수립해 운영할 계획이다. 더불어 포트폴리오 관점의 고객 자산관리를 위해 종합고객수익률 시스템 개발을 추진하는 등 고객 수익률 중심의 자산관리를 강화한다는 설명이다.

업점 평가체계 개선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수익성보다는 고객 수익률과 자산관리 중심의 평가 체계를 더욱 강화하는 방식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고객의 투자 수익률과 자산이 증가함으로써 은행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상품과 서비스 체계를 지속적으로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I=KB국민은행]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