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허태정 대전시장, 대학 기자단과 '청년정책' 공유의 시간 가져

기사등록 :2019-10-28 14:32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은 28일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충남대학교 등 7개 대학교 학생 기자단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대화시간을 통해 지역 대학생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혁신도시 관련 지역인재채용과 청년 취·창업 및 일자리 정책 등 청년지원정책에 대한 많은 질문과 답변이 오갔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학생기자단과 대화의 시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허태정 시장은 "그동안 대전은 혁신도시에서 제외돼 공공기관 지역인재 의무채용에서 지역 대학생들이 심각한 역차별을 받아 왔다"며 "이번에 혁신도시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대학생 기자단도 힘을 보태 달라"고 당부했다.

김기환 대변인은 "앞으로 대학생들의 청년정책 등 시정에 대한 관심과 공유의 시간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관내 대학교 학보사·방송사 기자단과 대화와 소통의 장을 정기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대학교 기자단은 대전시가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펼치고 있는 범시민 100만명 서명운동에 대학생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시정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 

gyun50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