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전시 중동 무역사절단, 132억원 상당 수출상담 성과

기사등록 :2019-10-28 14:42

5개 중소·벤처기업 참여…우수 기술력과 아이디어 제품으로 승부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가 중동시장에서 1100만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시는 지난 20일부터 27일까지 두바이·도하·이스탄불에 대전소재 중소·벤처기업 5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103건·1102만3000달러(한화 132억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8일 밝혔다.

대전 중동 무역사절단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대전시가 지원하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전세종지역본부와 코트라 무역관이 공동 진행한 이번 중동 무역사절단에는 ㈜스토닉·㈜케이앤에스아이앤씨·㈜케이엔텍·㈜피디케이·신기술㈜ 등의 지역기업이 참가했다.

이번 사절단에 참여한 기업은 우수한 기술력과 참신한 아이디어 제품으로 현지의 바이어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위성 무선기기를 생산하는 ㈜케이앤에스아이앤씨는 최근 드론에 의한 사우디아라비아 유전시설 피폭으로 높아진 위성안테나에 대한 관심으로 두바이 관련 기업과 100만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추진하기로 했다.

휴대용 압력교정기를 제조하는 ㈜피디케이는 터키의 계측기 전문회사인 미네르바(Minerva)에 20만달러 규모의 산업용 교정기 수출을 추진 중이다.

샤워기 헤드를 생산하는 ㈜케이엔텍은 터키의 정수기 제조업체인 브렐 그룹(BREL GROUP) 현지 방문․상담을 통해 3만달러 규모의 제품을 수출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이번 중동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기업들에게 바이어 매칭·통역비 등을 지원했다. 또 참여기업의 제품이 실질적인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지사화 및 사후 출장비 등의 지원도 실시할 계획이다. 

gyun50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