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2020 아카데미] '기생충' 봉준호 감독 "미쳤다…믿을 수 없는 밤"

기사등록 :2020-02-10 15:52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오스카 주인공이 된 소감을 밝혔다.

봉 감독은 9일(현지시간)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오스카) 측이 공식 SNS에 게재한 영상을 통해 "미쳤다. 믿을 수 없는 밤이다. 믿기 어렵다. 큰 영광"이라고 벅찬 심경을 드러냈다.

[로스앤젤레스 로이터=뉴스핌] 장주연 기자 =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4관왕에 오른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 2020.02.10 jjy333jjy@newspim.com

앞서 '기생충'은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아카데미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국제장편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 각본상 등 4개의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봉 감독은 여전히 이 상황이 믿기지 않는 듯 얼떨떨한 표정으로 "깨어나면 이게 꿈일 것 같은 생각이 든다. 약간 모든 게 초현실적이다. 놀랍다. 감사하다"면서도 이내 "Where is my OSCAR trophy?(내 오스카 트로피 어디있지?)"라고 농을 던졌다. 

곽신애 바른손이앤에이 대표 역시 다시 한 번 감사 인사를 전했다. 곽 대표는 "아카데미에게 고맙다. 이 선택은 굉장히 영화의 진정한 가치와 힘을 믿는 사람만이 할 수 있는 선택이다. 너무나 존경스럽고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jjy333jj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