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광주·전남

광주 남구, 전문성‧특성 살린 학교내 평생교육 프로그램 지원

기사등록 :2020-03-11 10:32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광주 남구는 지역 초·중‧고교 시설 활용을 통해 일선 학교가 지역공동체 중심의 평생학습 교육의 장이 되도록 학교 내 평생학습 프로그램과 방과 후 특성화 동아리 운영 지원에 나선다.

11일 남구에 따르면 초‧중‧고등학교 및 특성화 동아리를 대상으로 '2020년도 평생학습 프로그램 공모사업' 신청 접수를 오는 18일까지 진행한다.

광주 남구청사 [사진=전경훈 기자]

남구는 예산 2800만원을 투입, 학교와 특성화 동아리를 각각 10곳 이내로 선정해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강사비와 교재비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학교 내 평생교육 프로그램 지원은 남구 소재 초‧중‧고교를 대상으로 하는 사업으로, 공모를 통해 선정된 학교에는 운영비 180만원이 지원된다.

지원 가능한 분야는 학교의 전문성을 살린 평생교육 특화 프로그램을 발굴하거나, 학생 및 학부모가 함께하는 체험학습 프로그램, 자기계발 과정 및 직업능력 개발 프로그램, 장애인과 한부모가정 등 소외계층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등이다.

방과 후 특성화 동아리에는 동아리별로 100만원이 지원된다.

음악과 미술 등 특기‧적성에 맞춘 동아리를 운영하거나, 교육 양극화 해소를 위한 소외계층 대상 동아리, 주5일 수업 실시에 따른 여가활용 동아리, 기타 학교장이 인정한 동아리이면 누구나 지원 신청을 할 수 있다.

지원 대상 학교 및 특성화 동아리 선정 결과는 다음 달 중에 결정될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학생들이 학교 및 특성화 동아리를 통해 다채로운 활동과 체험에 나설 수 있도록 우수한 평생교육 프로그램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에는 학교 12곳과 특성화 동아리 10곳에서 각각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특수학교인 선명학교의 '투덜이네 공방 인형 만들기'와 유안초등학교 치어리딩 동아리 스카이엔젤에서 선보인 프로그램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 

kh1089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