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스마트홈·보안 한번에...SKT-ADT캡스, '캡스 스마트빌리지' 출시

기사등록 :2020-03-12 14:33

앱으로 단지 내 출동∙개별 세대 방범 요청 가능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SK텔레콤은 ADT캡스와 함께 공동주택 환경에 필요한 스마트홈 기능과 보안 서비스를 결합한 '캡스 스마트빌리지'를 출시한다.

SK텔레콤과 ADT캡스는 SK텔레콤의 공동주택단지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인 '스마트홈 3.0'에 ADT캡스의 보안서비스를 결합해 하나의 서비스로 묶은 '캡스 스마트빌리지'를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SK텔레콤은 ADT캡스와 함께 공동주택단지 IoT 플랫폼인 '스마트홈 3.0'에 보안서비스를 결합한 융합형 서비스 '캡스 스마트빌리지'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은 ADT캡스 보안요원이 '캡스 스마트빌리지' 앱을 구동하고 있는 모습. 2020.03.12 nanana@newspim.com

'캡스 스마트빌리지'는 기존 스마트홈의 기능과 경비시스템을 결합해 기존에 관리실을 방문해 해결해야했던 ▲단지 내 출동∙순찰 요청 ▲장기 부재 시 세대 방범 강화 요청 ▲방문차량 예약관리 ▲커뮤니티 예약관리 등을 전용 애플리케이션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인공지능(AI)을 통한 가정 내 IoT기기 및 빌트인 기기 제어, 무인택배 도착 알림 등 기존 SK텔레콤의 '스마트홈 3.0'의 IoT 기능도 제공한다.

향후 캡스 스마트빌리지에 정보보안 서비스, 캡스홈 도어가드등 보안 서비스, T맵주차 등도 적용할 예정이다.

박진효 SK텔레콤 보안사업부장(ADT캡스 대표 겸임)은 "최근 주거 이용 편의와 거주 보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캡스 스마트빌리지'를 선보이게 됐다"며 "SK텔레콤과 ADT캡스는 앞으로도 안전하고 편리한 주거 환경을 조성하고 홈IoT 생태계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지속적으로 대형 아파트 단지에 자사의 스마트홈 서비스를 적용하며 외연을 확장하고 있다. SK텔레콤은 현재 전국 122개 단지, 10만 가구에 스마트홈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