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전국

충남대병원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컨소시엄 기관 선정

기사등록 :2020-07-22 17:48

"신약 개발·AI 연구 등 선도적 연구 생태계 구축"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 충남대학교병원은 보건복지부 주관 '2020년도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 공모에서 서울대학교병원이 주관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컨소시엄 기관에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 지원사업은 대형병원에 집적된 의료데이터를 활용해 데이터 기반 의료기술 연구 및 신약·의료기기·인공지능(AI) 등의 개발을 위한 연구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충남대학교병원 전경 [사진=충남대학교병원] 2020.07.22 rai@newspim.com

이번 지원사업은 △전산장비 도입보강을 통한 안전한 보건의료 데이터 활용 환경 구축 △데이터 보안·표준화·정제 등을 통해 표준보급 확산 및 데이터 활용을 위한 기반 마련 △인공지능(AI) 신약 개발, 암 데이터, 주요 질병 등 분야별 데이터 특화 추진 △의료데이터 활용을 위한 데이터 셋 정의 및 신기술, 인공지능 등 개발을 위한 연구추진으로 구성됐다.

충남대병원은 권역별 심뇌혈관질환센터들의 자료를 통합해 응급치료 및 병원 내 치료 중 발생하는 비정형 데이터를 정형화함으로써 AI 연구로 뇌졸중·심근경색·심부전의 진단률을 증가시키는 등 데이터 특화전략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재형 교수(연구책임자, 의료정보센터장)는 "이번 사업은 전산장비 도입 및 보강, 안전한 의료데이터 활용과 구축 등 데이터 중심병원 구축을 위한 인프라를 갖추기 위한 사업으로 이를 기반으로 의료기관이 보유한 고가치 의료데이터를 활용하여 신약 개발·인공지능(AI) 연구 등 선도적 연구 생태계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윤환중 원장은 "보건의료 데이터 중심병원의 컨소시엄 병원으로 의료기관이 보유한 고가치 의료데이터를 활용해 신 의료기술 발전과 관련 산업 발전에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ra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