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나이벡, 한국화학연구원과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사등록 :2020-12-29 09:33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나이벡은 한국화학연구원이 개발한 항바이러스 치료물질을 도입해 코로나 바이러스를 사멸시키는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한다고 29일 밝혔다.

한국화학연구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코로나 치료제 개발과제를 수행해 항코로나19 작용 기전 치료제 후보물질을 약물재창출 연구를 통해 도출한 바 있다. 이 후보물질은 '렘데시비르'와 비교해 탁월한 항바이러스 효능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기존 약물과는 차별화된 기전으로 항바이러스 활성을 나타내 코로나19 감염시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다.

[로고=나이벡]

나이벡은 한국화학연구원의 후보 물질에 자체 약물전달 플랫폼인 'NIPEP-TPP'을 적용해 코로나19 치료제 신약 상용화에 나설 계획이다. 코나 인후로 흡입해 폐까지 약물을 전달하는 방식이 적용될 예정으로 코로나19 감염 시 폐에서 바이러스 증식을 직접적으로 억제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바이러스 사멸도 가능하다.

나이벡 관계자는 "한국화학연구원이 개발한 후보물질은 이미 우수한 항바이러스성과 안전성이 대외적으로 검증됐기 때문에 기술 이전을 통해 이른 시일 내에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을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나이벡은 이미 약물이 직접 환자의 폐로 신속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약물전달플랫폼 기반 신약 개발 설계를 모두 마친 상태"라며 "빠른 시일 내에 임상시험은 물론 상용화까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한국화학연구원의 코로나 치료 후보물질 이외에도 나이벡은 자체적인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물질 '나이펩 에이코브'를 보유하고 있으며 해외에서 공동연구를 진행 중이다. 이번 연구개발하게 되는 NIPEP-TPP를 적용한 코로나19 치료제 또한 '나이펩 에이코브'와 마찬가지로 글로벌 개발도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saewkim9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