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고흥군, 고흥사랑상품권 부정유통 방지행위 지도단속

기사등록 :2021-01-21 17:04

[고흥=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고흥군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행한 고흥사랑상품권의 부정유통 행위에 대해 내달 10일까지 집중 지도 점검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이하 지역사랑상품권법)'이 지난해 7월부터 시행되면서 각종 불법 환전행위 등 법률 위반 시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했다.

고흥사랑상품권 [사진=고흥군] 2020.10.14 yb2580@newspim.com

지역사랑상품권법에서는 △가맹점에서 실제 물품거래가 없는데도 매출이 있는 것처럼 꾸며 상품권을 받고 현금을 지급하는 행위 △지역사랑상품권 판매대행점 협약을 체결하지 않은 개인이 상품권을 다량 구매해 판매 환전하는 행위 △환전대행기관이 가맹점 등록을 하지 않은 자로부터 상품권을 받아 환전하는 행위 등이 불법환전에 해당한다.

또 법률 위반행위 조사를 거부하거나 방해한 자에게도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하였다.

고흥군에서는 이러한 불법행위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지난해 10월부터 한국조폐공사의 상품권 통합관리서비스를 도입, 상품권의 제조판매환전 등 유통의 모든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다.

시스템상 상품권 유통기준 설정으로 부정 유통으로 의심되는 사례를 탐지해 효과적으로 감시 추적할 수 있게 됐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