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여수시 2월부터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기사등록 :2021-01-26 13:22

[여수=뉴스핌] 박우훈 기자 = 전남 여수시가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을 전 시민에게 1인당 25만원씩 지급키로 한 가운데, 내달 1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에 돌입한다.

26일 시에 따르면 지급대상은 지난 18일 기준 여수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시민과 외국인등록을 한 다문화 가족으로, 28만 5000명에게 지급되며 712억 5000만원이 소요된다.

지급 절차는 최대한 간소화해 주민등록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에 방문 신청 즉시 선불카드를 수령할 수 있으며, 65세 이상은 선불카드 또는 현금 중 선택할 수 있다.

여수시 청사 [사진=여수시] 2020.12.08 wh7112@newspim.com

외국인 중 다문화가족과 1월 18일 이전 출생아 중 주민등록 미신고자도 출생신고를 할 경우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에 신청 가능하다.

신청기간은 내달 1일부터 26일까지며, 신청 첫 주인 2월 1일부터 5일까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신청인의 출생연도 끝자리 기준으로 5부제를 시행한다.

신청방법은 주민등록표상 동일 세대 가족은 세대주 또는 세대원이 가족을 대리해 일괄 신청 수령이 가능하고, 동거인은 따로 신청해야 한다.

지역경제 소비촉진과 소상공인 매출증대를 위해 여수지역 내에서 8월 31일까지 사용 가능하며, 대형마트, 유흥업소, 온라인쇼핑몰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3차 대유행이 지속되고 코로나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기 이전인 금년 1/4분기가 시민들에게 가장 어려운 시기로 판단돼 지급을 결정했다"며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이 그동안 생활불편과 영업손실을 감수하며 방역에 적극 참여해 주신 시민들께 위로와 격려가 되고, 특별히 지역 내로 사용제한을 둔 선불카드 지급으로 골목상권과 지역경제에 활력이 돌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wh711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