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글로벌

정의용 "바이든 행정부와 북·미 대화 조기 재개 외교력 집중"

기사등록 :2021-02-05 11:25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는 5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새로 출범한 미국 행정부와 조율된 전략을 바탕으로 북·미 대화의 조기 재개를 통한 실질적인 비핵화 진전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 외교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정 후보자는 이날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에서 "한반도 문제 해결을 위한 전쟁 불용, 상호 안전보장, 공동번영의 3대 원칙에 기반한 평화외교를 추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5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1.02.05 leehs@newspim.com

그는 "코로나19 위기가 장기화되는 가운데 미 신행정부 출범은 국제관계를 역동적으로 변모시키고 있다"며 "국제정세의 불확실성이 심화되고 있어 보다 선제적이고 전략적인 외교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우리 주도로 출범한 동북아 방역보건협력체에 대한 북한의 참여를 위한 견인 노력을 강화하겠다"며 "동아시아 차원의 평화, 안보, 생명, 공동체 기반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미국 바이든 행정부와 정상 및 고위급 교류를 조기에 추진해 신뢰와 정책적 공감대를 구축하고, 동맹 현안의 합리적 해결과 보건안보, 기후변화 등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해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고 협력의 지평을 넓혀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이러한 노력을 바탕으로 우리 외교, 안보 정책의 근간인 한미 동맹을 보다 건전하고 호혜적이며 포 포괄적인 동맹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medialyt@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