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NH농협은행, K-RE100 참여…"2040년 재생에너지 사용 100%"

기사등록 :2021-02-14 12:26

매년 전기사용량 5% 재생어네지 추가전환

[서울=뉴스핌] 박미리 기자 = NH농협은행은 한국전력의 녹색프리미엄 구입을 통해 재생에너지 사용을 위한 한국형 RE100인 K-RE100에 참여한다고 14일 밝혔다.

RE100은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캠페인이다. K-RE100은 2050년까지 100% 재생에너지 사용을 권고하고 있으나, 농협은행은 매년 전기사용량의 5%를 재생에너지로 추가 전환해 2040년 목표를 조기달성 한다는 전략을 수립한 상태다. 

[CI=NH농협은행]

이를 위해 NH농협은행은 녹색프리미엄 뿐만 아니라 자점 건물의 옥상 및 주차장을 활용해 태양광 발전 시설을 확충하고 REC 거래시장에도 직접 참여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NH농협은행은 기후변화에 따른 전 지구적인 위기대응에 동참하고자 재생에너지 사용 전환 이외에도 석탄발전에 대한 금융지원 및 투자를 제한하기 위해 탈석탄금융을 선언했다. 업무용 차량의 전기차 전환, NH 기후행동 캠페인 실시, 전기소비량 감소를 위한 친환경LED 조명교체, 종이 없는 사무실 구현 등 다양한 전략을 수립해 실천하고 있다.

권준학 은행장은 "기후변화에 따른 위기는 농산물 수급에도 심각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면서 "적극적인 녹색금융 확대와 재생에너지 사용 전환 등 ESG 환경경영 실천으로 우리 농업·농촌을 보호하고 2050 탄소중립을 이룩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milpark@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